티스토리에 정착했습니다.

이글루스가 백업에 문제가 있어 티스토리에 정착했습니다.

구글의 텍스트큐브나 테터툴즈와 백업이 호환되어 맘에 드네요.

http://twintail.tistory.com 로 오세요~!


by TwinTail | 2009/10/23 18:01 | 내가 사는 것

나의 꿈은..

달콤한 인생 중에서.

어느 맑은 봄날, 바람에 이리저리 휘날리는 나뭇가지를 바라보며, 제자가 물었다. "스승님, 저것은 나뭇가지가 움직이는 겁니까, 바람이 움직이는 겁니까?" 스승은 제자가 가르키는 것은 보지도 않은 채, 웃으며 말했다. 무릇 움직이는 것은 나뭇가지도 아니고 바람도 아니며, 네 마음 뿐이다.

어느 깊은 가을밤, 잠에서 깨어난 제자가 울고 있었다. 그 모습을 본 스승이 기이하게 여겨 제자에게 물었다. "무서운 꿈을 꾸었느냐?" "아닙니다." "슬픈 꿈을 꾸었느냐?" "아닙니다. 달콤한 꿈을 꾸었습니다." "그런데 왜 그리 슬피 우느냐?" 제자는 흐르는 눈물을 닦아내며 나지막히 말했다. "그 꿈은 이루어질 수 없기 때문입니다."

그 대사처럼 내 마음이 흔들리고 있는 것이다. 무엇을 해야 할지 갈피를 잡지 못하고 너무 쉽게 흔들리고 있는 것이다.
영화의 끝장면에 나온 대사를 듣고 그말이 옳다 생각했었다. 지금 다시 생각하면 그것은 나약한 생각일 뿐이다.
나는 그렇게 약하지 않다. 나는 아직 꿈을 포기 하지 않았고, 그 꿈을 이루기 위한 충분한 노력을 해보지 못했을 뿐이다.
난 그저 지치고 힘들때 마다. 다시 걷기 시작할 뿐이다. 내 꿈을 향해..


by TwinTail | 2009/01/18 21:25 | 내가 사는 것 | 트랙백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